컨텐츠 검색
"2021년은 행동인터넷(IoB)이 ICT 전략기술로 부상한다"

포스코ICT 2021. 1. 12. 13:36




포스코ICT, 가트너와 함께 내년도 기술 트렌드 전망 ‘IXOTIVE’ 웨비나 개최

안면 및 음성인식 기반으로 하는 행동인터넷(IoB) 발전 전망 등 인사이트 제공


“위드(With) 코로나 시대인 내년에는 사람들의 다양한 행동들을 인터넷으로 연결시켜 수집, 분석하고, 예측까지 하는 ‘행동인터넷(IoB: Internet of Behaviors)’이 새로운 전략 기술로 부상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포스코ICT(대표 손건재)가 글로벌 IT시장조사 전문기업인 가트너와 함께 오는 19일(목) 오후 2시부터 2021년 기술 트렌드 전망 ‘IXOTIVE 웨비나’를 개최한다. 이번 웨비나에는 가트너 코리아 최윤석 시니어파트너가 참여해 최근 가트너가 발표한 ‘2021년 ICT기술 연례전망’에 대해 살펴볼 계획이다. 가트너는 지난달 온라인으로 진행한 'IT 심포지움/엑스포 아메리카' 컨퍼런스에서 2021년도 기술 트렌드를 공개했다.


포스코ICT 연구원들로부터 안면, 음성인식 등을 기반으로 하는 행동인터넷(IoB)의 발전 방향에 대한 주제발표를 통해 인사이트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날 포스코ICT 기술개발센터 연구원들은 AI, 빅데이터 관련 솔루션 개발 및 상용화 과정에서 얻은 경험과 노하우도 함께 공유할 계획인데 먼저, 글로벌 기업의 AI 스피커 등에 활용되는 음성인식 기술을 B2B 기업 측면에서 도입하여 STT(Speech to Text) 솔루션을 개발하고 업무용으로 활용한 사례와 발전방향이 소개된다. 또한, 딥러닝 기술의 발전으로 AI의 시각적인 능력이 인간의 수준을 뛰어넘은 것으로 평가되는 가운데, 안면인식 기술을 응용하여 객체 인식과 행동 인식 등의 다양한 영상 분석 솔루션에 적용한 사례와 다가오는 행동인터넷 시대의 안면인식 활용 및 진화방향에 대해 소개할 계획이다. 이번 웨비나 참여를 위해서는 포스코ICT가 운영하는 IXOTIVE 솔루션 포털(www.ixotive.com)에서 18일까지 사전등록 하면 가능하다.


[ixotive 웨비나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