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ICT, 증권 및 자산운용사 대상 RPA 확산 나선다

포스코ICT 2020. 9. 9. 14:35


금융정보 서비스 기업 ‘에프앤가이드’와 협력해 금융권 대상 RPA 공급

금융, 유통, 서비스 등 산업별 협의체 구성해 자사 솔루션 공급 추진


포스코ICT(대표 손건재)가 금융정보 서비스 기업인 에프앤가이드(대표 김군호, 이철순)와 RPA(Robot Process Automation)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양사는 포스코ICT 판교사옥에서 공동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포스코ICT 손건재 사장과 에프앤가이드 이철순 사장을 비롯한 회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포스코ICT의 RPA 솔루션을 증권사, 자산운용사 등 금융기관을 대상으로 공급하는 사업을 함께 펼칠 계획이다. 에프앤가이드는 국내 최대 금융정보 서비스 기업으로 증권사, 자산운용사 등 기관투자가에게 기업들의 재무정보와 분석보고서, 주가지수 등 투자정보와 기업분석 및 모니터링을 위한 금융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이번 협력에 따라 에프앤가이드는 자사와 협업관계에 있는 증권사, 자산운용사 등에 포스코ICT의 RPA 솔루션 A.WORKS(에이웍스)를 공급하는 리셀링 역할을 담당하고, 포스코ICT는 솔루션 공급과 기술지원을 맡게 된다.


에프앤가이드의 자체 업무 자동화를 위해서도 RPA를 적용하기로 했다. 에프앤가이드가 금융정보를 서비스하기 위해 수행하는 데이터 크롤링, 전처리 등과 같은 반복성 업무에 포스코ICT의 RPA를 적용하고, 향후 금융정보 서비스에 특화한 RPA 모델을 개발하여 공동의 마케팅을 펼침으로써 시너지를 만들어낼 계획이다.


포스코ICT는 지난해 자체 솔루션인 A.WORKS를 출시하고, 하나금융그룹의 IT 자회사인 하나금융티아이를 비롯해 신세계I&C, CJ올리브네트웍스 등 국내 금융, 유통, 서비스 산업을 대표하는 기업들과 광범위한 연합체를 구성해 자사 솔루션 공급과 확산을 추진해오고 있다.


포스코ICT 솔루션마케팅그룹 강신단 그룹장은 “금융권은 RPA를 가장 활발하게 도입하는 분야로 COVID 19의 영향으로 비대면, 원격 자동업무처리에 대한 니즈가 더욱 급격히 증가하고 있다”면서 “이번 에프앤가이드와의 협력을 통해 금융권 대상의 RPA 확산을 더욱 강화해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끝>

Posted by 포스코ICT
TAG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