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기술 컨퍼런스’ 참가 통해 솔루션 사업화 본격 추진

포스코ICT 2019.10.01 10:43



포스코ICT(대표 손건재)가 솔루션 개발과 사업화를 통해 새로운 성장동력을 육성시켜나가기 위한 활동에 본격 착수했다. 


이를 위해 오는 8월 27, 28일 양일간 포항 포스텍에서 개최되는 ‘포스코 기술 컨퍼런스’에 참가해 포스코와 그룹사 등 대내외 고객을 대상으로 회사 보유 솔루션을 전시 및 시연하는 등 사업화를 위한 활동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포스코ICT는 행사 첫째 날인 27일 오후, 포스텍 내 LG연구동에서 ‘ICT 융합세션’을 운영할 계획이다. Smart Factory, Smart Management, AI 등 3가지 주제에 대한 기술 동향에 대해 발표하고, 이와 함께 행사장 로비에서는 Smart Factory, Smart O&M, Smart Management, AI/Bigdata 관련 보유 솔루션 13종에 대한 전시를 진행할 계획이다.


포스코ICT는 솔루션 사업화를 위해 ‘Mega-Y’ 를 추진하고 있다. 이를 통해 기존 포스코그룹 대상의 IT+EIC 중심의 사업에 솔루션 기반의 사업을 추가함으로써 새로운 성장동력을 육성할 계획이다. 특히, Mega-Y 추진으로 기존의 사일로 조직 단위로 이뤄지던 솔루션 사업의 전략수립에서부터 개발 및 상용화, 사업추진까지의 전 과정에 전사 조직이 참여해 추진할 수 있는 체계를 갖출 수 있게 됐다.


앞으로 포스코ICT는 PosMaster, PosDriver, ICS Security, RPA, CREDEX 등 5건의 솔루션은 단기집중 과제로 선정해 추진할 계획이다. 우선, 이들 솔루션은 올 연말까지 사업화에 착수해 가시적인 성과를 이끌어내고, Chatbot, ORC, Facero 등 8건은 솔루션 사업화를 위한 준비를 체계적으로 해나가기로 했다.

Posted by 포스코ICT

댓글을 달아 주세요